군포/안양지부 경고파업 돌입 기자회견
군포·안양 청소노동자 "청소행정 개선하고 정당한 대가 달라"
썸네일 이미지
자치단체가 예산 부족을 이유로 생활폐기물 수집·운반 민간위탁 과정에서 원가산정을 제대로 하지 않은 것으로 드러났다. 청소노동자들은 “자치단체의 턱없이 낮은 원가산정으로 노동의 대가를 받지 못하고 있다”며 부당한 청소행정 개선을 요구 ... / 전국노조
“최저임금 1만원 공약? 국민 우롱”
문재인·안철수, 최저임금 공약 내고도 비판받는 이유 … 노동계 “가만히 있어도 2022년엔 1만원”
썸네일 이미지
“정규직과 비정규직의 임금격차를 줄이는 방식으로 최저임금을 1만원까지 올리겠습니다.”(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반드시 임기 내 최저임금을 1만원 이상으로 올리겠습니다.”(안철수 국민의당 대선후보)대선후보들이 노동계의 최저임금 ... / 전국노조
“화합과 단결로 비정규직 대표노조 만들겠다”
김성환 위원장 매일노동뉴스 인터뷰
썸네일 이미지
  김성환 민주연합노조 위원장(46·사진)은 화합과 단결을 강조했다. 노조는 지난해 12월 후보 단일화 과정에서 내홍을 겪고 선거를 한 차례 연기했다. 김성환 위원장은 현장추대 형식으로 단일후보로 나와 지난 16일 노조 9대 위원장으로 선 ... / 전국노조
민주연합노조 9대 임원에 김성환 후보조 당선
투표자 3천319명 중 2천568명 찬성 … 김 당선자 “미조직 노동자 조직화 노력”
썸네일 이미지
민주연합노조 임원선거에서 김성환(46·사진) 시흥지부장이 위원장에 당선했다. 노조 선거관리위원회는 “15~16일 진행된 9대 임원선거 결과 단독출마한 김성환-김유진-사용우(위원장-수석부위원장-사무처장) 후보조가 2천568표(77.37%)를 얻어 당선 ... / 전국노조
“세스코노조 결성해 합당한 권리 누리자”
노조설립추진위에 응원 메시지 쏟아져 … 노조추진위 “회사에 공식교섭 요청할 것”
노조설립을 추진 중인 세스코 노동자들에게 응원 메시지가 쏟아지고 있다. 세스코 직원들은 물론 직원 가족들도 나서 노조설립에 마음을 보태는 형국이다.   세스코 노조설립추진위원회는 “한 직원의 아내가 노조 결성 관련 응원 메시지를 ... / 전국노조
"하루 13시간 일했다" 세스코 퇴직자 살인적 노동조건 폭로
장시간 노동에 최저임금 수준 임금 … 회사 게시판에 “노조, 외부세력 등에 업어"
썸네일 이미지
노조를 설립하려는 노동자에게 거액을 주고 회유하려 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는 국내 최대 방역소독기업 ㈜세스코의 열악한 근로조건이 도마에 올랐다. "하루 13시간 동안 일했다"는 퇴직자 증언이 나왔다. 21일 <매일노동뉴스>가 입수한 ... / 전국노조
“우리는 해충이 아니라 사람이다” 사람 잡는 ㈜세스코에 노조 설립
최임 위반, 노예 계약, 재취업 방해, 월급까지 떼갔다 ... 민주노총 전국민주연합노조에 가입
썸네일 이미지
  ㈜세스코는 대표적인 해충박멸 및 소독위생 업체다. 오늘 세스코 노동자들이 회사의 노동착취 실태를 밝히며 전격적으로 노조 설립을 발표했다. 노동자들은 회사가 최저임금을 위반했을 뿐만 아니라, 노예계약과 재취업 방해, 각종 부당 공 ... / 전국노조
2017년 1차 임시 중앙위 열려
노동조합 9기 지도부 건설 위한 비상대책위원회 구성
지난 1월 9일 양평동 노동조합 대회의실에서 2017년 1차 임시 중앙위원회가 열렸다. 이번 임시 중앙위원회는 노동조합 9기 임원선거가 후보 사퇴로 중단되면서 9기 지도부 건설과 노동조합 임시 운영을 위한 비상대책위원회 구성이 제안 되었고, 8기 ... / 전국노조
주요뉴스
지난해 ‘시정 지시’에도 되레 40개 늘었다
[지자체 ‘최저임금 위반’ 경향신문 펌] / 전국노조
지자체 절반이 ‘최저임금 위반’
[지자체 ‘최저임금 위반’ 경향신문 펌] / 전국노조
월 최저 기본급 126만원인데…거제시 행정보조원은 월 118만원
[지자체 ‘최저임금 위반’ 경향신문 펌] / 전국노조
지자체, 기간제 근로자 차별 최저임금·상여금도 못 받아
[펌] 10월 8일자 경향신문 기사 / 전국노조
동영상 아이콘박근혜표 노동개악 저지!
/ 전국노조
청년학생 "나쁜 일자리 만드는 노동개악 반대한다!"
/ 전국노조
민주노총 "공공부문 비정규직 해결 없는 노동개혁은 사기"
/ 전국노조